skip navigation

컨시어지

  • Our Concierge
  • Neighborhood
  • Local Delights
  • Suggestion
  • 호텔서비스
  • 층별 안내

칼럼

현재페이지 소셜네트워크 전달
현재페이지경로
>컨시어지>칼럼

이발 파티셰

사진

 현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파티셰

호텔 파티셰의 '제대로 된 빵을 말하다'

 

e뉴스레터신청
No. 제목
5 일상을 깨우는 달콤한 입맞춤 '초콜릿'
4 여름이 달콤하게 사르르, '케이크와 아이스크림'
3 바삭하게 부서지는 진한 행복 '파이'
2 호텔 파티셰의 '맛을 더한 건강한 빵'
1 호텔 파티셰의 '제대로 된 빵을 말하다'
처음페이지이전페이지 1다음페이지마지막페이지